주제별 칼럼
일반인을 위한 자료실
사이버 강좌
라디오 공익 광고
어른들을 위한 영상물
청소년을 위한 만화 영상물
주요 일간지 고혈압 뉴스
전자책
행사수상 작품
보건의료인을 위한 자료실
행사 앨범
   
홈 > 인터넷 도서관 > 자료실 > 행사수상 작품
제목 : 제1회 고혈압 예방과 건강한 생활 독서감상문 수상작[우수상]
관리자 2012-09-24 00:00
    
무서운 고혈압
장00
우리나라는 고혈압에 걸린 사람을 찾기가 쉽다. 올바르지 못한 식습관, 생활습관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고혈압에 걸려 고생하고 있다. 고혈압은 비만인 사람, 운동을 싫어하는 사람, 짠 음식을 즐기는 사람, 패스트푸드를 즐겨먹는 사람들이 잘 걸린다. 고혈압에 걸리면 외, 심장, 콩팥, 눈에 안 좋은 작용을 한다고 한다. 고혈압에 걸리지 않으려면 꾸준한 운동, 알맞은 식습관, 생활습관을 규칙적으로 유지해야 한다. 고혈압은 성인의 ⅓로 3명 중 1명이 걸리는 아주 흔한 질병이다. 고혈압을 내버려두고 있다가는 갑자기 심장이 커지고 뭉쳐서 사망할 수 있다. 콩팥은 우리 몸의 혈액 속 나쁜 찌꺼기를 걸러주는 중요한 곳이다. 그때 콩팥을 망가뜨려 몸속의 독소를 밖으로 배출하는 활동을 어렵게 하여 콩팥이 망가지면 나중에는 기계로 피를 걸러내어야 한다고 한다.
고혈압은 나쁜 습관 때문에 질병을 초래하게 한다. 고혈압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먼저 비만인 사람은 규칙적인 운동을 하고 살을 빼야한다. 술과 담배도 무서운 고혈압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운동은 고혈압에만 좋은 것이 아니라 핏줄, 심장, 폐를 튼튼하게 해주고 살도 빠지고 뼈가 튼튼해진다고 한다. 고혈압에 좋은 운동은 걷기, 자전거 타기, 수영, 줄넘기, 배드민턴, 농구, 축구와 같이 약간 땀이 나는 운동이 좋고 일주일에 4~5일 30분에서 1시간정도가 적당하다고 한다. 갑작스럽게 운동을 하면 심장에 무리가 따르므로 운동전에 꼭 준비운동을 해야 한다. 시간을 내어서 운동을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일상생활 속에서 운동을 실천하는 것이 좋다. 자동차 대신 걸어 다니기, 지하철 이용하기, 엘리베이터 타지 않기, 에스컬레이터 대신 계단을 이용하는 것도 좋다. 우리나라에서는 지난 5년간 고혈압으로 치료를 받는 어린이가 2천명이 넘는다고 한다. 소아고혈압이 생기는 이유는 요즘 어린이들이 잘 움직이지 않고 먹는 음식이 패스트푸드 등 몸에 좋지 않은 음식들이 많아졌기 때문이다. 잘 움직이지 않고 운동을 하지 않아 비만이 되고 결국은 살이 쪄서 혈압이 높아지게 된다.
얼마 전 친척 한분은 밤늦도록 술을 드시고 다음날 출근하다가 쓰려져 119로 병원신세를 지고 말았다. 평상시에 고혈압이 있었으나 약도 복용하지 않고 생활을 했다고 한다. 의식도 없이 3주 동안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한 뒤 얼마 전 깨어나 병원에서 물리치료를 하고 있으나 앞으로 1년 정도 병원에서 치료를 받아도 정상적인 생활은 어렵다고 어머니께서 말씀하셨다.
우리 주변을 살펴보면 할아버지, 할머니뿐만 아니라 젊은 30~40대 연령층에서도 고혈압으로 쓰러지는 경우를 종종 볼 수가 있다.
근본적으로 우리나라는 장문화가 발달하여 음식전체가 많이 짠 것이 특징이다. 최근에는 국그릇 줄이기를 하여 소금 양을 식생활에서 줄여 생활 속에서 고혈압을 일으키는 여러 요인을 없애고자 노력하고 있다. 우리 가족은 할아버지가 고혈압이어서 육류는 굽거나 튀기지 않고 삶기, 찌기 등을 이용하여 먹고 섬유질이 많은 채소나 과일을 자주 먹는다.
고혈압을 이겨 내기위해 식습관과 생활습관을 고쳐야 한다. 고혈압으로 인해 많은 사람이 슬퍼하고 절망하지 않고 고혈압이 완치되어 웃고 행복하게 지냈으면 한다. 성인 3명중 한명이 걸린다는 통계자료도 바뀌었으면 한다. 고혈압으로 고통 받지 말고 우리 학생들은 열심히 운동하고 식생활을 개선하여 사전에 고혈압을 예방했으면 한다. 고혈압을 지구의 끝으로 보내는 그 날까지 우리 모두 규칙적인 운동을 실천하고 음식에서 소금 섭취량을 줄여 이제부터는 고혈압으로 쓰러져 고통 받는 이가 없었으면 좋겠다.
    
[이전글] : 제1회 고혈압 예방과 건강한 생활 독서감상문 수상작[우수상]
[다음글] : 제1회 고혈압 예방과 건강한 생활 독서감상문 수상작[최우수상]

전체 게시물을 봅니다. 내용을 수정합니다.


서울시 서대문구 연세로 50-1 (신촌동 134번지)  02-2228-1204
Copyright © 2005.NATIONAL HYPERTEMSION CENTER, ALL RIGHTS RESERVED